취업이민 3순위(EB-3):전문직, 숙련직, 비숙련직, 미국 취업비자 이민 비자
워싱턴투자이민, 뉴욕투자이민, LA투자이민, 올랜도 투자이민 전문 강희철 변호사 Call. 703) 348-2382



Quick Links

  • 영주권문호
  • 영주권수속확인


  • 강변 커뮤니티













    취업ㆍ이민비자 > 주재원비자 (L-1/L-2 )


    L-1비자는 국제기업의 직원을 미국에 파견해서 일하게 하는데 유용한 체류신분으로 예를 들어 한국의 본사가 미국의 지사에 주재원을 파견하여합법적으로 미국내에 장기 채류하게 하고자 할 때 유용한 비이민 비자입니다.

    아직 미국에 정식으로 지사가 설립돼 있지 않다면 방문 비자로 미국에 입국한 후 일을 진행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또한 방문비자인 B-1/B-2 로 미국에 입국한 뒤 현지 사정을 다시 한 번 살펴보고, 미국에 지사를 설립한 후 체류신분을 L-1으로 바꾸실수도 있습니다.

    이를 Change of Status라고 하며 아직 비즈니스를 미국에서 시작하지 않았더라도 그 비지니스 계획이 입증되면 L-1으로 체류신분을 바꾸는 것을 이민국에서 인정하기 때문입니다 L-1 의 체류기간은 처음에 3년까지 받을 수 있으나, 일반적으로 미국내에 회사를 설립해서 비즈니스를 시작하는 과정에서는 보통 1년을 받습니다.

    또한 연장이 가능한데 주재원이 매니저 급 이상인 L-1A 의 경우는 최대 7년, 특별한 지식이나 기술을 가진 주재원의 경우인 L-1B의 경우 최대 비자 기간이5년까지 가능합니다. 그리고 주재원의 가족들은 L-2 체류신분을 획득할 수 있으며 남편이 먼저 미국에 들어와서 주재원으로 체류신분을 바꾼 후 이민국의 체류신분 변경 승인서를 가지고 한국에 나가 가족들과 함께 비자를 받아 다시 입국할 수 있습니다.

    이 경우 본인은 L-1 비자, 가족들은 L-2 비자를 받게 됩니다 . 단 자녀의 경우는 21세 미만의 미혼 자녀일 때만 L-2 비자가 가능 합니다 L-2 배우자의 경우 E-2 배우자와 마찬가지로 미국내에서 합법적으로 취업 할 수 있는 취업허가( Employment Authorization)를 받을 수 있는 등 비이민 비자이면서도 영주권에 버금가는 혜택을 가능하게 하는 비자입니다.

    조건

    한국의 본사에서 미국에 지사를 설립하여 주재원을 파견하는 경우에 주재원의 첫째 조건은 최근 지난 3년 동안 적어도 1년을 한국의 본사나 (본사의) 다른 해외지사에서 일한 경력이 있어야 합니다. 가장 최근 1년일 필요는 없지만 지난 3년 중 1년은 스폰서가 될 한국의 본사의 직원으로서 일을 한 경력이 있어야 이러한 자격 조건에 충족됩니다

    미국 지사가 미국내에서 비즈니스를 해야 하며 미국 내 지사에 단순히 에이전트만을 두고 실제로는 비즈니스를 하지 않는 경우는 해당하지 않습니다.

    미국에 주재원으로 오는 사람은 한국 본사나 해외지사에서 매니저급 이상으로 일 한 경력이 있거나(L-1A의 경우) 특별한 지식이나 기술을 요구하는 직책에서 일한 경력이 있어야 합니다. (L-1B 의 경우). 이 후 그 주재원이 L-1 비자를 받게 되면 미국 지사에서도 그에 상당한 직책, 즉 매니저급 이상, 혹은 특별한 지식이나 기술을 요구하는 직책을 맡아서 일해야 합니다.

    특징

    조금 까다로워 보이는 자격 조건임에도 많은 분들이 L-1비자에 관해 문의해 오는 것은, 일단 주재원 비자를 받게 된 후 이를 기반으로 이민신청을 할 경우 이민의사와 귀국의사가 예외적으로 동시에 인정되고 (소위 Dual Intent), 노동승인이 필요 없고 스폰서인 회사에 관한 각종 증명이 기와의 제출 서류로 대체 될 수 있다는 등 여러 가지 이점이 있기도 하고 무엇보다 L-1A 주재원 자격으로 영주권을 신청했을 경우, 다른 체류 신분에 비해 승인받는 시간이 단축될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취업에 근거한 영주권을 받기 위해서는 흔히 영주권 1단계라고 말하는 노동승인을 받아야 하지만 매니저급 이상의 주재원에게 주는 L-1A의 경우 국제기업 간부로서 노동승인 단계를 생략할 수 있습니다